최종 : 19/03/26 06:57



日 “강제징용 배상판결 협의 요청에 한국 측 응답 없다”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일본 관방장관은 10일 우리 대법원의 강제징용 배상판결과 관련한 협의 요청을 받은 한국 정부가 아직 응답을 하지 않고 있다고 밝혔다.

닛케이 신문에 따르면 스가 관방장관은 이날 오전 기자회견에서 일본 정부가 한국 정부에 한일 청구권 협정에 따른 협의를 구한 것과 관련해 "현시점에서 요청에 대한 회답이 오지 않았다"고 말했다.

스가 관방장관은 "일한 관계가 대단히 어려운 상황에 처했다"고 거듭 지적하고서 "일본은 일관된 입장으로 한국 측에 계속 적절한 대응을 요구해 나가겠다"고 언명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10일 신년 기자회견에서 강제징용 배상 판결과 관련한 논란에 관해 일본이 정치적으로 쟁점화 하는 것은 바람직하지 못하다는 뜻을 밝혔다.

일본 정부가 한일 청구권협정에 따른 협의를 요청한 것에 한국 정부가 어떤 대응을 고려하는가는 질의에 문 대통령은 이같이 답했다.

앞서 일본 정부는 지난 9일 우리 법원의 신일철주금(옛 신일본제철)에 대한 압류 통보가 이뤄진 것이 확인됐다며 한국 정부에 한일 청구권협정에 따른 협의를 요구한 바 있다.

2019/01/10 23:23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