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 : 19/10/19 12:30



[今天歷史-9월11일] 日 조어도 국유화 , 9·11테러

중-미 건설적 동반자 관계 합의, 조선-청나라 통상 조약 체결, 흐루시초프 사망, 아옌데 피살, 경의선 철도 운행 중단, 부산-시모노세키 부관 연락선 첫 취항

2012년 9월 11일 일본이 중국과 영유권 분쟁을 빚고 있는조어도(釣魚島)-중국명 댜오위다오. 일본 명 센카쿠(尖閣)제도-를 국유화하였다.

[용어설명] 조어도(釣魚島)

일본 정부는 이날 각의를 열고 일본이 센카쿠 제도로 부르는 조어도를민간인 소유자로부터 구매하기로 결정한 뒤 당일로 계약을 체결, 국유화를 단행햇다. 이는 중국과의 영토 분쟁에서 촌보의 양보가 있을 수 없을 것임을 분명히 한 것이다.

이로 인해 중국의 국 민 여론은 크게 악화했고 양국 관계도 전면적으로 급냉했다.

일본의 국유화 조치 하루 앞선 10일 중국 정부는 선제 대응 조치로 댜오위다오(조어도)를 포함, 동중국해 17개 섬을 영해 기점으로 삼았다. 이해 3월에는 댜오위다오 군도의 이름 없던 섬들을 포함, 동중국해의 71개 섬에 대해 중국식 이름을 지었다.

중국 신화 통신은 이해 염말 일본의 조어도 국유화를 10대 국제 뉴스로 선정했다.

1999년= 장쩌민(江澤民) 중국 국가주석과 빌 클린턴 미국 대통령은 뉴질랜드 오클랜드에서 개최된 아시아태평양경제협력체(APEC) 제7차 비공식 지도자 회의에서 회담을 갖고 양국이 21세기에 건설적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이룩하도록 하는데 합의했다.

장쩌민은 이 회담에서 대미관계를 대하는 중국의 원칙으로 '상호존중(相互尊重)‘, 평등상대(平等相待)’, ‘구동존이(求同存異)’ 등 3개 원칙을 제시하고 ‘합작을 확대하고 이견을 축소하자(縮小分岐)’를 제의했다.

1899년 = 조선과 청(淸)나라 간에 통상조약이 체결됐다.
이는 1897년 대한제국으로 국호를 바꾸고 황제국임을 선포한 조선이 과거 동아시아권국제 질서에서 종주국으로 인정했던 중국과 대등하게 맺은 조약이다.
세계사 속의 오늘

이슬람 국제 테러 조직 알 카에다 요원들이 미국의 4대의 민항기를 공중 납치, 이중 2대가 미국 뉴욕의 월드트레이드 센터를, 다른 1대는 워싱턴의 펜타곤 청사를 가미가제식 테러공격했다. 나머지 1대는 백악관을 목표로 하였으나 승객들의 저항으로 백악관에 접근하지 못한 채 추락했다. 이 테러 공격으로 인한 사망, 실종자는 3,025명( 뉴욕 월드 트레이드 센터서만 2,983명)으로 집계됐다 (2001).

소련 공산당 제1서기를 지낸 니키타 흐루시초프가 사망했다(1971). 1894년 생으로 향년 77세였다.

한편 선거에 의해 세계최초로 사회주의 정권을 출범시켰던 칠레의 살바도르 아옌데 대통령이 아우구스토 피노체트 장군의 군사쿠데타로 피살됐다(1973). 아옌데는 1908년 생으로 향년 65세였다.

아옌데(Salvador Allende Gossens : 1908∼1973)

칠레 정치가. 발파라이소 출생. 칠레대학에서 의학을 공부하였으며 급진적인 학생운동가이기도 했다. 1933년 칠레사회당 창당에 참가했으며, 그 뒤 하원의원, 인민내각의 보건장관·상원의원·상원의장을 지냈으며, 사회당의 중진으로서 활동하였다.

1970년 선거에서 인민연합(人民聯合) 후보로 출마하여 대통령으로 선출되었다. '반제국주의·반과두세력(反寡頭勢力)'이라는 강령 아래 미국계의 광산을 비롯하여 내외 주요기업의 국유화와 본격적인 토지개혁을 실시하였고, 대외적으로는 쿠바·중국과 국교를 수립하였다.

이러한 개혁정책은 근로자나 저소득층의 강력한 지지를 받았으나, 칠레의 사회주의화를 두려워한 미국정부와 국내의 보수세력으로부터 끈질긴 저항과 압력을 계속 받았다.

1973년 9월, 군대와 경찰이 공모하여 일으킨 쿠데타에 그 스스로도 기관단총을 들고 직접 전투를 벌이다가 죽었다.


우리나라 역사 속의 오늘

남북분단으로 경의선 철도 운행이 중단됐으며 미군정 장관에 아놀드 소장이 취임했고(1945), 최초의 부관연락선(釜關連絡船) 이키마루(壹岐丸)이 취항했다(1905).

2019/09/11 07:02


경제| IT | 사회 | 정치 | 양안 | 문화 | 대만 | 홍콩 | 한중Biz | 한반도 | 인물동정

 
Copyright 2000 ChinaWatch. All rights reserved